Watermelon View.










I bought this quirky cotton dress at a local second-hand shop...it's probably made in the 90s and it was brand new for the fact that the colour ran while I was giving it its first wash. (score!)
John doesn't quite get why I love spending all those time sorting through other people's trash to find my treasure but that's really how I get my satisfaction in knowing that the person next to me might not have the exact piece.

I feel special like that.  

Although Pineapple is currently the IT fruit- a Watermelon shoes to jazz up the remaining months is always a good idea- click here for some easy DIY watermelon heels or flats.

나는 어느 명백한 여자^^ 쇼핑을 사랑한다.  언젠가 나는 이 수박 드레스를 말레이시아 빈티지 옷 가게에서 찾았다. 내 남편은 빈티지 패션과 구제 패션을 잘 이해하지 못한다...하지만 난 이 스타일들을 좋아한다. 첫째, 많은 사람들이 많이 소유하지 않아서 좋다. 둘째, 진짜 레어 아이템을 발견할때면 그 희열은 말로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좋다. 

요즘 파인애플을 이용한 사진 및 패션이 유행이지만 혹시라도 수박 신발 DIY에 관심이 있다면 요기요기를 클릭해주세용 :)

Instagram @lingjessica

Blog Archive